관리 메뉴

요즘이야기

중국발 위기와 우리나라 증기 그리고 미국의 영향성 본문

요즘이야기

중국발 위기와 우리나라 증기 그리고 미국의 영향성

요즘이야기 2015. 8. 25. 07:37



연일 전세계 증시가 하락하는가운데 유독 다른 나라에 비해 하락폭이 큰 코스닥 지수

코스닥 지수가 전세계에서 2번째로 많이 떨어졌다고 합니다. 그만큼 많이 오른 감도 있긴 합니다만.

2008년 서브프라임 모기지 사태도 처음에는 말만 나왔고 아무도 모르게 조용히 우리 곁으로 다가왔었습니다. 그당시 뉴스등을 보시면 아는데 증시가 2000포인트를 돌파했다고 증권사에서는 폭죽을 터트리고 여러 칼럼에서 이제 2300 까지 간다라는 장미빛 전망만 내놓았죠.

하지만, 결과는 거의 모든 종목 하한가.. 한번씩 반등을 주고 아무도 나가지 못하게 했죠.

결국 지수는 800포인트인가 (확실히 기억이..)까지 떨어지게 됩니다.

거의 모든 투자자들이 파산하게 되고, 손절을 한 투자자들이 피해가 막심했습니다.



그럼 그당시 우량주들 홀딩을 만약에 했더라면?? 회복하고 수익권에 들었겠죠 아마도? 하지만 그때의 공포심이란 정말 말을 할수가 없었을 거예요

개인투자자들의 단점은 언제나 현금모두 올인한다는 건데요 높은 지수에서 올인하고 낮은지수에서 손절을 하게되고 그 악순환이 반복되고.. 결국 계좌는 깡통..

우리는 시장을 이길수 없습니다.


이번 위기도 우리에게 어떤 영향을 미칠지 모릅니다.

매일 중국은 7 ~ 8%때 폭락중이고 다우지수 역시 3%때 폭락을 연일하고 있습니다. 이게 위기의 시작인지 아니면 악재가 전부 적용된 것인지는 아무도 알수 없습니다.

중국의 텐진항 폭파 사건도 내부적으로 의도된 폭파라고 하는 뉴스를 보았는데요 누군가가 누구를 노리고 저지른 사건이면 정말 대박입니다.

예전에는 미국발 악재였지만 지금은 경제최고의 강국인 중국발 악재면.. 정말 뒷감당은...


지금은 현금을 확보하고 방망이를 짧게 잡고 지켜볼 필요가 있습니다.


위기는 우리가 알지 못하게 다가옵니다..



1 Comments
댓글쓰기 폼